김종찬의 잼 있는 중국이야기-14
김종찬의 잼 있는 중국이야기-14
  • 특급뉴스
  • 승인 2018.12.08 0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믿을수 없는 관방 매스컴" 중국, 중국인

중국은 역사 이래로 아직껏 언론의 자유가 없는 나라다.관방매스컴.중국의 언론통제 그것을 가장 선명하게 보여주는 책 한권이 바로 전자에 언급한 '삼국지'다.옛날 중국에는 당연한 얘기지만 신문과 TV가 없었다.그래서 나라님 이미지 메이킹은 이야기꾼들이 담당했다.경극의 극패들이 그랬고,거리거리 나앉은 설화꾼들이 막중한 책임을 맡았다.

한국의 택시기사들이 한국신문들의 정치면을 기초로 정치판을 꿰고 있듯이 중국 골목의 이야기꾼들 역시 중국의 천하대사를 다 읽고 앉아 있다.이 이야기꾼들을 위해 만들어낸 관방잡지가 바로'삼국지'였던 것이다.

삼국지가 리유뻬이(유비)를 의리와,도덕,충성의 화신으로 만든일은 천하가 다 아는 일이다.리유뻬이는 처음에 차오차오(조조)에게 붙어 있었다.그러다가 한나라의 퇴락한 종친들이 세력을 모으기 위해 그를 찾아가자 한동안 저울질을 하다가 마지못해 응낙한다.또 그는 여섯번에 걸쳐 친구를 배반하며 바꾸었다.

오나라와 벌인 마지막 전쟁에서도 리유뻬이는 애송이 루쒼(육손)에게 처절하게 패하고 만다.리유뻬이는 지친 군사들을 위해 나무숲만 찾아 700리 이상의 군막을 만들었다.이 리유쩨이가 친 군막의 모습을 전해들은 차오차오는 껄껄웃는다."리유뻬이는 끝났다.병법을 모르는친구"

전쟁에서 보급선이 길게 늘어진 대형은 가장 위험한 대형이다.허리가 잘리면 끝장이기 때문이다.결국 리유뻬이는 허리가 잘리는 정도가 아니라 700리 군막 전체를 훨훨 태웠다.

사실 리유뻬이가 그나마 버틴것은 꽌위(관우), 장페이(장비)의 뚝심과 쭈거콩밍(제갈공명)의 잔머리 때문이다.리유뻬이를 인물로 만든것은 전적으로 삼국지의 공이다.삼국지는 촉을 한나라의 뒤를 잇는 정통으로 묘사하기 위해 만들어진 어용잡지 였기 때문이다.

삼국지가 만들어진 때는 명대다.명나라는 몽골족을 몰아낸 한족의 朱元璋이 세운 나라다.중국인의 민족주의는 사실 내면을 보면 한족주의다.

몽골족이 세운 나라인 원나라는 한족을 개 취급했다.이에 대한 반발로 민족종교 결사 단체인 백련교가 등장했다.극단의 테러조직이었다.쭈위엔짱은 바로 이 결사단체의 단원으로 무장봉기를 혁명으로 완성시킨 희대의 걸물 이었다.

마오쩌뚱같이 기괴하고 강력한 인물이었다.이렇게 세워진 명나라 였기에 초기부터 강력한 한족주의를 표방했다.또 국가의 이상적 모델을 한나라에서 찾으려 했다.약 1300년을 건너뛰어 한나라와 명나라를 이으려고 노력했다.

명나라는 국민들을 교육시켜야 했다.바로 골목골목의 설화꾼들이 이 일을 맡은것이다.명나라 인구 1억6000만을 이야기로 달래게 된것이다.

이 기막힌 착안을 누가 햇는지 알수 없으나 '삼국지'라는 한권의 책이 21세기 한국인들까지도 세뇌하게 될줄은 그도 몰랐을 게다.리유뻬이는 한나라 종실의 핏줄을 이은 먼 친적 된다는 이유 하나만으로 영웅이 되고 말았다.한나라의 끊어진 핏줄을 잇기위해 리류뻬이가 애쓴것처럼 주원장도 애를 썼다는 전설을 만들어내기 위해서다.

꽌위는 현재 중국에서는 신이다.그의 사당이 있고 초상화 앞에는 언제나 향이 피워져 있다.수염과 청룡도는 그의 트레이드 마크이다.충직과 의리의 신이다.진실과 떠도는 이야기 사이에는 언제나 틈이 있게 마련이다.

차오차오는'삼국지'에서는 완전히 찍힌 인물이다.왜 그럴까? 차오차오는 사실 인물중의 인물 이었다.기록을 보면 그의 병법과 독심술은 타의 추종을 불허한다.삼국지를 보면 차오차오는 언제나 리유뻬이를 우습게 보았다.꽌위 짱페이가 의리를 다했지만 전쟁은 의리로 이기는 것이 아니다.

힘과지략.차오차오는 실물경제에 밝은 사람이다."내가 세상을 속일지언정 세상이 나를 속이게 하지는 않겟다"중국어 특유의 반전과 운율이 살아있는 이 명언은 전쟁을 알고 인간을 알고 문학을 이해한 차오차오만이 할수 있는말이다.

누가 그를 간웅이라 하는가?차오차오는 마오쩌둥과 어깨를 견줄만한 중국 최고의 전략가다.이백을 무색케 할만한 위대한 시인이며 문장가다.리유뻬이의 멍청함을 감추기 위한 명나라 황실 참모들과 후대 역사가들이 우리를 혼돈속으로 빠뜨린것이다.

주원장은 중국 중남부의 안휘성 濠州사람이다.그는 강남세력을 등에 업고 명나라를 세웠다.그래서 수도도 남쪽의 난징으로 했던것이다.그는 몽골로 대표되는 북방의 떨거지들이 싫었다.북방 유목민족들의 분위기를 물씬 풍기는 위나라, 그리고 북방 산동출신의 차오차오,바로 강남 사람들이 가장 싫어하는 지역이며 인간들이다.

차오차오가 삼국지에서 찍힌 이유는 바로 이 지역감정과 민족감정 때문 이었다.만일 삼국지가 만주족이 세운 청나라때 만들어 졌다면 차오차오는 북방 만주족에 의해 몇배 뻥튀기가 된 인물로 변했을 것이다.

산동사람들과'삼국지'를 이야기해보라.'삼국지에는 보이지도 않은 고향사람 차오차오의 진짜?무용담을 걸직하게 들을수 있다.차오차오의 모습은 전해오는 그림처럼 째진 도끼눈이 아니며 둥글등글한 호랑이 눈이라는 사실도 들을 수 있다.상하이 사람들과 손취엔 이야기를 해보라.쭈거콩밍에게 깨졌다는 것을 도저히 믿을수 없는 사람들이 그들이다.

중국인들은 삼국지의 진실을 알고 있다.실제로 경극의 삼국지와 골목야사의 삼국지와 우리가 읽고 있는 삼국지는 많이 다르다.삼국지는 명나라의 정통성과 민족정서를 돋우기 위해 만들어진 관방 매스컴의 그림자를 벗겨내고 봐야한다.우리가 아는 중국은 이러한 관방 매스컴이 교묘하게 만들어낸 허상이 상당부분 있다.

한국에서 삼국지를 권하며 흔히 하는말이 있다."삼국지를 보아라.인간을 이해할수 있다.이런말을 하고 싶다"삼국지를 함부로 보지마라.중국인을 오해할수 있다"

특급뉴스의 정론은 독자들이 지켜주고 계십니다. 특급뉴스 후원동참 (농협) 421-01-159467 주식회사 특급뉴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