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하상보 일부유실..부실공사 의혹
금강하상보 일부유실..부실공사 의혹
  • 이건용
  • 승인 2008.07.23 23:07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공사진행중이므로 '부실공사'운운은 무리"
▲ 공주 백제대교 아래쪽에 설치한 금강하상보호공의 어도시설 일부가 유실됐다.
ⓒ 공주뉴스 이건용

공주시가 백제대교 아래쪽에 설치한 금강하상 돌보 일부가 유실돼 부실공사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공주시는 총 26억원을 투입, 백제대교의 교각보호를 위한 길이 284M, 높이 3M의 하상보호공 설치사업을 벌여 7월 현재 마무리공사가 한창 진행 중이다. 

그런 가운데 이번 호우로 어도시설 일부가 유실, 아직 정확한 피해규모는 밝혀지지 않았지만 1톤이 넘는 돌덩이 상당수가 떠내려간 것으로 확인됐다.

그러나 최근 이상기후와 국지성 집중호우, 태풍 내습 등에 따라 2차, 3차 피해로 이어질 수도 있는 만큼 보강공사를 최대한 서둘러야 한다는 지적이다.

또 금강하상보호공 반대편을 모래마대로 쌓아 연결해 물을 가두기 위해 했으나, 이는 임시방편으로 언제 유실될지 모른다는 우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특히 모래마대가 유실될 경우 빨라진 유속과 유압으로 인해 하상보호공 전체가 유실될 수도 있는 만큼 보강공사시 이 전체를 고려해야 한다는 지적도 제기되고 있다.

일각에서는 “차제에 땜질 처방이 아닌 근본적인 피해예방 대책을 세워야 한다”는 지적과 함께 “경사면 하단부의 세굴, 유실 등을 원천적으로 차단할 수 있도록 와류를 일으키는 웅덩이나 와류 발생 턱을 설치해야 한다”는 것이 전문가의 지적이다.

시민들은 이번 사태와 관련 “170mm 이상의 집중호우가 내렸다고는 하지만 이 정도는 예상했어야 되는 것 아니냐?”며 “유량·유속 등을 충분히 고려하지 않고 설계·시공한 것은 문제가 있다”고 비난했다.

이러한 부실공사 의혹에 대해 市 관계자는 “공사기간은 올 연말까지로 아직 공사가 진행 중인 만큼 부실공사라고 하기에는 무리가 있다”면서 “비가 그치는 데로 보강공사를 서둘러 실시하게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또 “어도 부분이 약간 파여 있다 보니 물살이 빨라지면서 아래쪽 일부분이 유실된 것 같다”면서 “문제점을 세밀히 파악해 보강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그러나 최근 건설기계노조 파업으로 최소한의 보강조차 못하고 있는 실정”이라며 “협상타결이 늦어질 경우에 대비해 최선의 방법을 강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市는 이번 금강 물막이 공사를 통해 아름다운 수변경관을 조성하고 동시에 수상레포츠 시설을 마련해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또 다른 볼거리, 즐길거리를 제공한다는 복안인 만큼 근본적인 시설보강 대책을 세워야 한다는 지적이다.
특급뉴스의 정론은 독자들이 지켜주고 계십니다. 특급뉴스 후원동참 (농협) 421-01-159467 주식회사 특급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민형 2008-07-27 22:07:03
잘못된 것은 즉시 바로잡고 앞으로 잘해야 하는것 아닌가요?
무었하나 제대로 되도록 감시하고 도와줘야 공주가 발전하지
근거없는것까지 흠집내기는 밣전없는 후퇴와 침체만 기다릴겁니다.

시민 2008-07-25 19:10:39
시에서 하는공사 무엇하나 제대로 되는게 있습니까?
엉터리 시공하고서 다시 추가공사 한다고 공사비 올리고 관행인지 몰라도...
공주중학교 쉼터조성 공사도 한아름되는 소나무는 베어버리고 단풍나무 몇그루심고 심은 느티나무는 죽었더군요. 공사중이나 시공후 담당자가 한번이라도 나왔는지 묻고 싶습니다?
이 어려운 시기에 시민혈세로 추진하는 모든사업을 이렇게 부실하게 방치하는 담당자는 도태 시켜야 합니다
백제 큰길 소나무 가로수도 설계규격이(나무크기등) 정확한지 확인은 하셨는지...
공주시민 무섭습니다 ...

연미산 2008-07-24 20:54:15
시민을 빙신으로 보나 바보로보나
공사중 하상정리를 물이없을때 마쳐야됨에도 공사 긑내고도 손도안대는 위인들이
국민세금으로 가족먹여살리고 편한생활 어처구니 없는 인간들이 둘러대기는 잘 댄다.
멍멍멍 소리로 듣고 하자및 공사부실문제 관계연관공무원 전원에게 구상권 발동하여 변상 조치후
면직 처분함이 옳다고본다.

허참 2008-07-24 08:51:59
모 업자가 우리 집을 10월까지 완공하기로 했고, 지금은 골조가 완성됐다고 합시다.
그런데 장마에 집 골조의 일부분이 무너졌다면 이게 부실공사요?, 부실공사로 보는 게 무리요?
답해 보시오.

백제교 2008-07-23 23:58:04
시청 관계자님,
나도 5월 말까지 공사완공하겠다는 시에서 내걸은
현수막 봤수다.
이정도 비에 무너질 정도인데
그게 부실공사가 아니면
도대체 무엇이 부실공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