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가뭄대비 절수설비 설치촉진 조례 추진
충남도의회,가뭄대비 절수설비 설치촉진 조례 추진
  • 김광섭 기자
  • 승인 2017.08.10 0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종화 의원, 충남도 절수 설비 등 설치 촉진에 관한 조례안 대표 발의
▲ 이종화의원

충남도의회가 매년 반복되는 가뭄 해갈을 위해 절수설비 설치를 촉진하는 조례를 추진한다.

충남도의회는 이종화 의원(홍성2)이 대표 발의한 ‘충남도 절수설비 등 설치 촉진에 관한 조례안’을 오는 28일 열리는 제298회 임시회에서 심의한다고 9일 밝혔다.

이 조례안은 충남지역의 가뭄을 사전 대비하기 위해 각 가정 수도꼭지 및 변기 등에 절수 설비를 설치할 수 있도록 시책을 수립, 지원하는 것이 핵심이다.

이를 위해 도지사는 수돗물 절약과 효율적 이용을 위한 시책을 수립해야 하며, 물 수요 관리 목표제를 실시, 5년마다 종합계획을 수립하도록 했다.

구체적으로 연차별 누수량 줄이기 목표 및 사업 추진과 수도요금체계 확립, 불량 계량기 교체·보수·정비 계획 등을 세워 지원하도록 했다.

아울러 물 절약을 위한 정기적이고 전문적인 교육과 우수사례를 발굴하도록 조례에 담았다.

이 의원은 “비가 오지 않아 가뭄이 문제가 되기도 하지만, 누수량을 줄이고 절수설비 등을 설치하면 자연재해도 충분히 극복할 수 있다”며 “이번 조례 제정이 이상기온으로 반복되는 가뭄에 조금이나마 도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