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6.27 화 17:40
지방선거
> 뉴스 > 사회
     
소방관이 교통사고 현장에서 생명 구해
세종시 한솔 119안전센터 송한혁 센터장
2017년 06월 18일 (일) 20:59:08 김광섭 기자 stopksk@hanmail.net
   
 

침착하고 신속한 대처로 사고차량에 갇혀 꺼져가던 생명을 구해낸 소방관의 미담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한솔 119안전센터 송한혁 센터장은 최근 야간근무를 마치고 귀가하던 중 새롬동 아파트 인근에서 교통사고 현장을 목격했다.

송 센터장은 폭발 위험이 있는 위급한 상황에서 침착하게 119 상황실에 신고한 뒤 사고 차량에 사람이 타고 있는지 여부를 확인했다.

송 센터장은 차량 안에 30대 남성 운전자가 의식을 잃은 채 쓰러져 있는 것을 발견하고 조수석 문을 뜯어낸 뒤 운전자를 차량 밖으로 꺼내 응급 및 안전조치를 취했다.

송 센터장은 안전조치 후에도 구급차량이 도착해 환자가 이송되는 상황을 확인한 뒤 현장을 떠났다.

송한혁 센터장은 "운전자가 의식을 되찾고 2차 사고로 이어지지 않아 다행"이라며 당시 상황을 떠올렸다.

한편, 이 같은 사실은 당시 사고 현장을 목격한 시민의 제보로 알려지게 되어 송 센터장의 미담이 더 훈훈한 화제가 되고 있다.
 

김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특급뉴스의 정론은 독자들이 지켜주고 계십니다. 특급뉴스후원동참 (농협) 421-01-159467 주식회사 특급뉴스
ⓒ 특급뉴스(http://www.express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공주시 먹자2길 10. 1층 (중동) | Tel 041-853-7979 | Fax 0303-0405-7979
등록번호: 충남 아00020호 | 등록연월일: 2006년 11월 27일 | 발행인, 편집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광섭
Copyright 2009 특급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topksk@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