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소방본부,농기계 사고 해마다 급증
충남도 소방본부,농기계 사고 해마다 급증
  • 유미영 기자
  • 승인 2017.03.19 2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2년 62건서 지난해 106건으로…영농철 접어들며 증가세

경운기·트랙터 등 농기계 사고가 해마다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충남도 소방본부(본부장 이창섭)에 따르면, 지난 2012년부터 5년 동안 도내에서 발생한 농기계 사고는 417건으로 집계됐다.

연도별로는 2012년 62건, 2013년 73건, 2014년 76건, 2015년 100건, 지난해 106건으로, 농촌 고령화와 맞물려 연평균 15% 씩 늘었다.

사고 유형은 작업 중 사고가 226건, 도로에서의 교통사고가 191건으로 조사됐다.

월별로는 10월이 71건으로 가장 많고, 5월 60건, 8월 48건, 6월 37건 등으로 나타났다.

또 농한기인 12월 12건, 1월 11건에 불과하던 농기계 사고는 2월 21건, 3월 32건으로 영농 준비기 및 본격적인 영농철에 접어들며 증가세를 보였다.

이는 겨우내 보관해 온 농기계를 정비 없이 사용하거나, 지반이 녹아 미끄러지기 쉬운 상황에서의 운전 부주의 때문으로 풀이된다.

도 소방본부 관계자는 “봄철 농기계 사고 예방을 위해서는 농기계 사용 전 반드시 점검을 실시하고, 좁은 농로를 이동할 때에는 미끄러짐 사고에 유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