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가을철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 당부
공주시, 가을철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 당부
  • 송순선 기자
  • 승인 2019.09.10 1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성묘‧야외활동 시 진드기 물리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
이상률 보건과장이 브리핑을 하고 있다.
이상률 보건과장이 브리핑을 하고 있다.

공주시(시장 김정섭)는 성묘 같은 야외활동 시 감염될 수 있는 진드기 매개 감염병 등 가을철 감염병 예방을 위한 예방수칙에 철저를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10일 시에 따르면, 폭염과 집중호우 이후 쯔쯔가무시증 및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등 진드기·설치류 매개 감염병이 급증하므로 명절 기간 성묘나 야외활동 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야외활동 시 피부노출을 최소화해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하고 귀가 즉시 샤워나 목욕을 하는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야한다.

또한 야외활동 후 2주 이내 고열과 오심, 구토, 설사 등의 증상이 있을 경우 즉시 의료기관을 방문해 진료를 받아야 한다.

아울러 명절기간 동안 상온에 장시간 노출되어 부패될 수 있는 음식 등의 공동섭취 등으로 수인성·식품매개감염병 집단 발생이 우려되므로 예방을 위해 손씻기와 안전한 음식섭취, 위생적 조리하기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상률 보건과장은 “가을철 감염병 예방을 위해서는 반드시 예방수칙을 준수해야 한다”고 강조하고, “감염병 발생 감시와 예방교육, 홍보 등 선제적 예방관리를 강화해 시민이 안전하고 건강한 신바람 공주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특급뉴스의 정론은 독자들이 지켜주고 계십니다. 특급뉴스 후원동참 (농협) 421-01-159467 주식회사 특급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