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공주박물관, 4월 2일 충청권 수장고 기공식
국립공주박물관, 4월 2일 충청권 수장고 기공식
  • 유미영 기자
  • 승인 2019.03.26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장고 조 감 도

국립공주박물관(관장 김규동)은 4월 2일(화) 16시, 충청남도 공주시 국립공주박물관 내 수장고 건립 부지에서 충청권 수장고 건립 기공식을 개최한다.

2020년 상반기에 완공 예정인 충청권 수장고는 국립공주·국립부여·국립청주박물관에 국가귀속되는 발굴매장문화재의 효율적인 관리를 위해 건립된다.

충청권 수장고는 2020년 국가귀속 매장문화재 34만여 점을 보관하는 것을 시작으로 향후 30년간 170만여 점을 보관하는 중부권 최대의 수장고이다.

국립공주박물관 충청권 수장고는 단순히 유물만 보관하는 것이 아니라, 열린 수장고 형태로 설계되어 일반인 및 연구자가 자유롭게 관람하고, 교육·연구할 수 있는 공간도 함께 마련된다.

충청권 수장고는 지상 2층, 지하 1층의 구조로 부지면적 9,617.42㎡, 건축연면적 5,795.73㎡의 규모이다. 주요시설은 4곳의 대형수장시설과, 교육연구용수장고, 수장고 지원시설(유물등록실, 훈증실 등) 등으로 구성된다.

국립공주박물관은 충청권 수장고가 관람객들이 직접 수장유물을 실견할 수 있도록 개방형으로 건립됨에 따라 향후 문화유산의 효율적 관리와 함께,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는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특급뉴스의 정론은 독자들이 지켜주고 계십니다. 특급뉴스 후원동참 (농협) 421-01-159467 주식회사 특급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