휠체어 빌려 타고
휠체어 빌려 타고
  • 나태주
  • 승인 2019.03.10 0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머니 삼우

어머니 마지막 며칠

비몽사몽 간 병상에서 하는 말씀

금매 가자 금매 가자

어떻게 억지 좀 해봐

억지로라도 휠체어 빌려 타고

금매복지원 마지막 몇 달 보내신 곳

따뜻하고 조용한 그 곳

데려달라는 소원 들어드리지 못해

미안합니다

많이 속상합니다

금매 가자 금매 가자

휠체어 빌려 타고 금매 가자

그러세요 어머니

이제는 휠체어 타지 말고

새색시 때 입었던 것처럼

유똥 치마저고리

깨끼 치마저고리 곱게 차려입고

옷고름 산들바람에 날리며 가세요

하늘나라 먼저 가서 기다려주세요.

특급뉴스의 정론은 독자들이 지켜주고 계십니다. 특급뉴스 후원동참 (농협) 421-01-159467 주식회사 특급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