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소외된 이웃에게 사랑나눔
공주시, 소외된 이웃에게 사랑나눔
  • 송순선 기자
  • 승인 2018.02.13 1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소득층 가정과 사회복지시설을 찾아 따뜻한 온정 나눠

공주시(시장 오시덕)가 민족 고유의 명절인 설을 맞아 어려운 이웃이 행복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저소득층 가정과 사회복지시설을 찾아 따뜻한 온정을 나눴다.

시는 우선 관내 저소득층 가정 1052가구를 선정, 1가구당 5만원씩을 지원했으며, 1400가구에는 유관기관, 사회단체, 기업체, 독지가 등이 지원한 견과류, 라면, 구운김, 주방세제, 세탁세제, 영양크림 등의 물품을 지원했다.

또한, 지난 1일부터는 시 간부공무원과 읍·면·동장이 관내 사회복지시설 25개소와 저소득 가정 2452가구를 직접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 온정의 손길로 훈훈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했다.

오시덕 시장도 12일 이인면에 소재한 사회복지시설인 공주효센터를 방문, 기관·사회단체에서 기탁받은 위문품을 전달하고 입소자들이 밝고 건강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헌신하는 시설 관계자들의 노고에 감사와 격려의 말을 전하며, 현장 중심의 복지행정을 펼쳐 나가는데 힘썼다.(사진)

이준배 사회과장은 “최근 계속된 한파로 인해 도움의 손길을 필요로 하는 이웃에게 따뜻한 온정이 전해지도록 도움을 주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면서, “어려운 이웃에게 사랑과 정성을 나누어 희망 복지를 실현하고 나눔을 실천하는 기부문화가 확산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설명절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한 위문금품은 현금과 현물을 포함해 총 3억 3800만원이 지원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