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동계올림픽대회 성화,8일 공주 입성
평창동계올림픽대회 성화,8일 공주 입성
  • 송순선 기자
  • 승인 2017.12.06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지역 곳곳을 달리며 평화와 희망의 메시지 전달

‘모두를 빛나게 하는 불꽃’,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의 성화가 유네스코 세계유산도시 공주를 달린다.

공주시(시장 오시덕)는 지난 달 1일 인천공항을 통해 우리나라에 들어와 전국을 달리고 있는 올림픽 성화가 8일 공주에 입성한다고 밝혔다.

성화는 8일 공주보를 출발해 찬란했던 웅진백제의 역사가 숨 쉬는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송산리고분군과 공산성을 지나 공주시청, 석장리박물관, 신관동 등을 찾는다.

마지막 종착지인 공산성 주차장까지 공주에서 11.4km를 달리며 공주시민들에게 평화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이어, 저녁 6시에는 성화의 종착지인 공산성 주차장에서 평창동계올림픽 성공을 기원하는 성화 봉송 축하행사가 열린다.

풍물단 길놀이를 시작으로 ‘공주의 열림, 환영의 노래, 염원의 춤’이라는 주제로 웅진백제무용단의 깃발무, 공주시립합창단의 팝페라 공연, 퓨전사물놀이패와 비보이 공연 등이 펼쳐지며, 공주시 마지막 성화 봉송 주자가 행사장의 성화에 점화하면서 축하행사의 대미를 장식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성화 봉송 행사로 평창올림픽에 대한 열기와 관심이 고조되도록 할 것”이라며, “이번 행사를 계기로 자랑스러운 공주의 역사와 문화를 대외에 알리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