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회 책 읽는 세종 어린이 축제 개최
제1회 책 읽는 세종 어린이 축제 개최
  • 임미성 기자
  • 승인 2017.10.10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문화재단, <마당을 나온 암탉> 황선미 작가와의 만남 등

세종시문화재단(대표이사 인병택)은 <제1회 책 읽는 세종 어린이 축제>를 이번주말인 14일과 15일 양일간 정부세종컨벤션센터 기획전시실에서 개최한다.

이번 축제는 세종시 어린이들이 책을 통해 상상력을 키우고 즐겁게 독서 체험할 수 있는 시간을 만들기 위해 기획되었으며, ‘책, 예술을 보다’라는 주제로 북콘서트, 전시, 공연, 독서캠프, 책 읽는 버스, 북마켓, 체험부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될 예정이다.

이번 축제에서 가장 큰 볼거리라 할 수 있는 북콘서트(작가와의 만남)에서는 전세계 25개국에서 출판된 <마당을 나온 암탉>의 저자 황선미 작가와의 만남과 볼로냐 국제도서전 올해의 일러스트레이터로 선정된 이명애 작가의 <10초> 북드로잉쇼 등이 준비되어 있다.

전시 코너에서는 국내외 권위 있는 아동책 도서전의 수상작으로 꾸민 <그림책 세계여행>을 통해 환상적인 그림책의 세계를 볼 수 있으며, 세종시 특화 기획전시전인 <책으로 만나는 세종대왕>에서는 학문, 농업, 음악, 과학 등을 발전시켜 문화의 황금기를 이뤄 낸 세종대왕의 업적을 재조명한다.

공연 프로그램인 <동화로 들려주는 백곡 김득신>은 조선 제일의 바보였지만 책벌레로 거듭난 백득신의 이야기를 통해 독서의 가치에 대해 생각해 보는 기회를 제공하고, <인형극 어리이야기>는 KBS 최고의 교육애니메이션 ‘어리이야기’의 주인공들과 함께 동화 속 여행을 체험할 수 있다.

특히 이번 축제에는 <북콘서트>, <책 읽는 버스>, <체험부스> 등의 프로그램이 문화체육관광부, 출판산업진흥원, 세종시 작은도서관협회 등 유관기관의 후원과 참여로 이루어질 예정이다.

문화재단 관계자는 “이번 축제를 기획하면서 ‘책 읽는 세종’ 정책과 연계될 수 있도록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왔다”면서 “책을 읽는 데서 그치지 않고, 경험을 나누고 표현하는 등 적극적인 소통이 이루어지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문화재단은 이번 축제 개막식 행사에서 지난 달 ‘인문독서 예술캠프’를 운영하고 참가자들로부터 기증받은 200여권의 책을 올해 8월에 개관한 ‘연기면 우리동네 작은도서관(관장 : 문영호)’에 전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