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교육청, 다문화 중학생 직업체험교육 운영
충남도교육청, 다문화 중학생 직업체험교육 운영
  • 유미영 기자
  • 승인 2017.08.11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만의 스마트 앱 만들기’ 직업체험교육

충남도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7일부터 11일까지 4박 5일 동안 선문대학교 원화관에서 도내 다문화 중학생 17명을 대상으로 직업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사진)

프로그램은 1차 다문화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직업체험교육에 이어 2차로 도내 다문화 중학생을 대상으로 5일간의 과정으로 진행됐다. 고등학생들이 바리스타, 요리사 같은 현실적인 직업체험을 하였다면, 중학생들은 4차 산업혁명의 시대에 걸맞게 소프트웨어를 활용하여 스마트폰에서 활용 가능한 앱 만들기 체험을 했다.

이번 과정에서는 학생들이 직접 게임, 애니메이션을 창작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Scratch)에 대해 이론적 기본 개념을 익히고 실제 나만의 작품을 만들어보기도 하였으며, 작업도구(AppInventor)를 활용하여 동영상 촬영 앱, 메모장, 번역기, 주사위 게임 등 스마트폰에서 사용 가능한 앱을 만들어 시현해 보는 체험도 했다.

이태연 학교교육과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해 다문화학생들이 어려서부터 꿈과 희망을 가지고 자신의 미래를 개척해 나갈 수 있도록 다양한 진로탐색과 직업체험의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