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19 목 23:19
지방선거
> 뉴스 > 특집
     
<창간11주년특집>공주원도심살리기프로젝트⑨
제민천에서 우성 봉현리 상여놀이 재현을
2017년 08월 05일 (토) 07:29:50 김광섭 기자 stopksk@hanmail.net
   
〈사진 4〉우성 봉현리 상여소리시연 장면

일명 ‘달궁소리’로 더 유명한 우성면 봉현리 상여놀이는 200여 년 전 역담여꾼이 부르던 상여소리이다.

‘역담여꾼’이란, 조선시대 관아에서 관리하는 상여꾼을 의미한다. 조선시대 충청도 행정의 중심지였던 공주시는 양반고장을 전통으로 하는 상례가 발달돼 왔다.

공주 봉현리 상여놀이는 축문소리, 상여소리, 성분가래질소리, 달공소리로 구성돼 있다. 봉현리 상여소리의 특징은 메김소리와 후렴을 함께하는 짝소리, 충청사투리의 처량하고 긴 진 소리 등 8가지로 구성돼 있는 것이다.

 봉현리 상여소리는 지난 1996년 제37회 전국민속예술경연대회에 충남대표로 출전, 문화관광부장관상을 수상했으며, 이듬해인 1997년에 충청남도 무형문화재 제23호로 지정돼 현재에 이르고 있다. 이 상여놀이는 백제문화제 현장 등에서 재현하고 있다.

이 상여놀이의 하이라이트는 외나무다리 건너기이다. 상여가 공연을 위해 임시로 설치된 외나무다리를 건널 때면 카메라의 렌즈가 몰려 치열한 자리다툼을 해야 한다.

그런데 땅이 아닌, 물이 흐르는 제민천에 외나무다리를 설치해 놓고, 상여꾼들이 이 다리를 건너는 장면을 시연하면 어떨까? 아마도 극적인 장면을 연출하게 될 것이다.

이러한 극적인 장면들이 공주시 원도심에서 펼쳐질 때 공주는 더욱 역사문화관광도시로서 굳건히 자리매김을 하게 되고, 공주시 원도심은 새로운 명소로 부상하게 될 것이다.

     관련기사
· 공주 원도심 살리기 프로젝트 ①· 공주 원도심 살리기 프로젝트②
· 공주 원도심 살리기 프로젝트③· 공주 원도심 살리기 프로젝트④
· 공주 원도심 살리기 프로젝트⑤· 공주 원도심 살리기 프로젝트⑥
· 공주 원도심 살리기 프로젝트⑦· 공주 원도심 살리기 프로젝트⑧
김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특급뉴스의 정론은 독자들이 지켜주고 계십니다. 특급뉴스후원동참 (농협) 421-01-159467 주식회사 특급뉴스
ⓒ 특급뉴스(http://www.express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공주시 먹자2길 10. 1층 (중동) | Tel 041-853-7979 | Fax 0303-0405-7979
등록번호: 충남 아00020호 | 등록연월일: 2006년 11월 27일 | 발행인, 편집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광섭
Copyright 2009 특급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topksk@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