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발레단‘찾아가는발레이야기’ 공주서피날레
국립발레단‘찾아가는발레이야기’ 공주서피날레
  • 송순선 기자
  • 승인 2017.04.20 2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탱고’, ‘돈키호테’ 등 아름다운 발레 작품 선사

▲ ‘찾아가는 발레 이야기’ 리플릿

한국국토정보공사(LX·구 대한지적공사, 사장 박명식)와 국립발레단(단장 강수진)이 함께 하는 ‘찾아가는 발레 이야기’ 가 20일 오후 7시 30분 공주문예회관에서 피날레를 장식했다.

이날 국립발레단의 ‘찾아가는 발레이야기’가 열린 공연장에는 대한민국 발레를 대표하는 국립발레단의 국내 최고의 무용수들의 고품격 아름다운 발레를 보기 위해 공주 지역 학생들과 어린이들의 관람이 줄을 이었다.

공연은 ‘탱고’, ‘탈리스만‘, ’해적‘, ‘돈키호테’ 등 다양한 유명작품을 하이라이트 갈라 쇼 형태로 선보였다.

이날 국립발레단 무용수들이 화려하고 아름다운 발레 동작을 뽐낼 때마다 관객들은 “브라보”를 외치며 감동적인 고품격 발레의 향연에 행복해 했다.

▲ 계룡면에 있는 경천중학교 학생들이 발레공연이 열리기를 기다리며 카메라를 보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 공주대학교 사범대학 학생들이 공연을 보기 위해 방문했다.
▲ 공연이 끝난 후 무용수들이 인사하며 포즈를 관객들을 위해 포즈를 취해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