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섭,“공주인구, 작년보다 1천여명 줄어”
김정섭,“공주인구, 작년보다 1천여명 줄어”
  • 송순선 기자
  • 승인 2020.01.14 0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신풍면민들과 대화…류근욱 면장, “분리수거정착 노력"
김정섭 시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김정섭 시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김정섭 공주시장은 13일 오전 10시 30분 신풍면민들과 ‘2020년 시민과의 대화‘를 가졌다.

이 자리에는 최훈 충남도의원, 이재룡·이맹석 공주시의원과 신풍면 사회기관단체장, 신풍면민, 공주시 간부공무원들이 참석했다.

김정섭 시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공주시 인구는 작년보다 1천여명이 줄어 시민 4분의 1이 노인”이라며 “앞으로는 실질적으로 시민의 삶이 더 윤택해지는데 집중해 정책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류근욱 신풍면장은 “지난 7월 1일 제가 태어난 고향 신풍면에서 근무할 수 있게 돼 영광으로 생각하고 있다”며 “지역민의 화합과 지역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기초질서 확립에도 심혈을 기울이며, 청정지역 공해 없는 신풍면을 위해 쓰레기 분리정착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신풍면민은 이날 △다문화정책 △삼강벼 재배농가지원 △농기계임대 다양 △쓰레기분리수거 △봉갑리 공주~청양 간 도로개설 △평소리. 대룡리 마을안길확포장 △육묘장 건립 △산정2리경로당 리모델링 △지열난방경로당에 난방비지원 △폐 버섯농장 쓰레기수거 △면 민원상담직 상주 △만천리 농업용수장 설치 △행복경로당급식비지원 등을 건의했다.

이날 공주시의 다문화 정책을 묻는 질문에 김 시장은 “일부 지역 초등학교의 경우 절반 정도가 다문화가정 아이들인데, 아이들 교육에 있어 가장 중요한 것이 바로 어머니”라며, “한국어 교육이나 문화 습득, 가정 내 어려움 등을 잘 극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농업농촌 활성화 대책에 대해서는 “전국에서 최초로 지난해 청년농업인 육성지원 조례를 제정해 지원근거를 마련했다”며 “농어민 수당 도입과 북부 농기계 임대사업소 건립 등 농민들이 희망을 잃지 않도록 다각적인 지원책 마련에 앞장서고 있다”고 밝혔다.

다음 순방일정은 ▲14일 중학동, 탄천면 ▲15일 반포면 ▲16일 웅진동, 계룡면 ▲17일 금학동 ▲21일 신관동, 정안면 ▲22일 우성면 ▲28일 옥룡동 ▲29일 의당면, 사곡면 순으로 진행된다.

최훈 도의원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최훈 도의원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맹석 의원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맹석 의원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재룡 의원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재룡 의원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류근욱 면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류근욱 면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특급뉴스의 정론은 독자들이 지켜주고 계십니다. 특급뉴스 후원동참 (농협) 421-01-159467 주식회사 특급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