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일 청소년 유해환경 정화 활동 펼쳐
수능일 청소년 유해환경 정화 활동 펼쳐
  • 유미영 기자
  • 승인 2019.11.14 1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 청소년유해환경감시단, 14일 천안서 청소년 보호 캠페인 전개

 

충남도 청소년유해환경감시단은 14일 천안시 신부문화거리에서 청소년 유해환경 정화 및 보호 캠페인을 전개했다.

이번 캠페인은 수능 전·후 학교 주변 및 유해업소 밀집지역에 대한 민·관 합동 점검·단속 활동을 통해 유해업소 업주의 청소년 보호 의식을 향상하고, 깨끗한 사회분위기를 조성코자 마련했다.

도와 천안시 담당 공무원, 경찰서, 도 청소년유해환경감시단 협의회 회원 등 9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연 이번 캠페인에서는 청소년 유해업소 단속·감시·계도 활동 등을 펼쳤다.

이번 캠페인은 천안 신부동 번화가 일대를 돌며 청소년 유해환경 계도를 위한 유인물을 배포하고, 구호를 외치는 방식으로 진행했다.

이날 캠페인 참가자들은 청소년에게 흡연·음주의 유해성과 중독성을 널리 홍보했으며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활동을 위한 거리 가두행진을 벌였다.

특히 도 청소년유해환경감시단은 청소년 출입·고용이 금지된 업소와 노래방, 피시(PC)방, 찜질방 등 22시 이후 청소년 출입이 금지된 업소에 대해 신분증 확인을 철저히 할 것을 안내했다.

또 숙박업소에서의 청소년 이성 간 혼숙 묵인·방조 행위, 음주·흡연·폭력·가출 등 위험에 노출된 청소년 보호 활동 및 여타 청소년보호법 위반사항에 대해 집중적인 점검 및 홍보 활동을 실시했다.

이성규 도 청소년유해환경감시단장은 “청소년들이 탈선에 빠지지 않고 가정 내에서 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유관기관과 협력해 청소년 선도·보호 활동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지역 주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

한편 도내 18개 청소년유해환경감시단으로 구성된 청소년유해환경감시단협의회는 각 지역별로 이뤄지던 청소년유해환경감시단활동을 광역범위 차원으로 확대 전개해 청소년유해환경감시단 간 결속력을 강화하고, 체계적으로 활동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특급뉴스의 정론은 독자들이 지켜주고 계십니다. 특급뉴스 후원동참 (농협) 421-01-159467 주식회사 특급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