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과 끼를 마음껏 발휘하는 세종시 선수들
꿈과 끼를 마음껏 발휘하는 세종시 선수들
  • 김광섭 기자
  • 승인 2019.10.08 1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첫 금메달 2개 수확
씨름 청장급 세종고 이승원 선수, 레슬링 자유형 55kg 두루고 정은수 선수 금메달

 

서울시에서 금빛 낭보가 전해졌다!!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교육감 최교진, 이하 세종시교육청)은 지난 4일부터 서울특별시 일원에서 진행 중인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에 출전 중인 세종특별자치시 선수단이 금메달 2개, 은메달, 동메달 각 1개씩을 수확을 했다고 10일 밝혔다.

세종시에 첫 금메달을 안겨준 주인공은 씨름 청장급 80kg이하에 출전한 세종고등학교 이승원 선수.

이승원 선수는 대전시 계룡공업고등학교 이민석선수와의 결승전에서 2:1의 결과로 시상대 가장 높은 곳에 올랐다.

이와 함께 두루고등학교 정은수 선수가 자유형 55kg급에서 대구체육고등학교 이윤서 선수를 5:1로 꺾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또한, 세종하이텍고등학교가 부산체육고등학교와의 접전 끝에 세팍타크로 종목에서 은메달을 신고했다.

최교진 교육감은 “성실히 훈련한 땀의 결과이며 전국체육대회 경기가 끝나는 날까지 학생선수들이 꿈과 끼를 마음껏 발산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면서,

“조금씩 성장해 나가는 선수들을 격려하며, 힘든 훈련 과정을 이겨낸 참가선수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특급뉴스의 정론은 독자들이 지켜주고 계십니다. 특급뉴스 후원동참 (농협) 421-01-159467 주식회사 특급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