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제문화제 숨은 공로 ‘자원봉사자’…1800여 명 구슬땀
백제문화제 숨은 공로 ‘자원봉사자’…1800여 명 구슬땀
  • 송순선 기자
  • 승인 2019.10.03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합안내 등 14개 분야에서 원활한 축제 진행 도와

제65회 백제문화제가 막바지로 향하고 있는 가운데, 자원봉사자들의 적극적인 봉사활동이 축제를 더욱 빛나게 해주고 있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

4일 공주시(시장 김정섭)에 따르면, 올 백제문화제에는 종합안내소와 미아보호소, 백제복 임대 등 총 14개 분야에 17개 단체, 1800여 명의 자원봉사자가 참여해 원활한 축제 진행을 돕고 있다.

공주시모범운전자회와 해병대공주전우회는 일일 70명이 투입돼 교통안내를 도맡고 있고, 공주시자율방재단은 부교 안전관리, 공주시케어복지회와 삼성새마을금고봉사회는 의료종합상황실과 의료지원반에서 열정적인 봉사활동에 나서고 있다.

또한, 물품 및 동물보호소에는 리더스봉사단이, 모유수유실은 공주시재향군인회여성회가 나서 휴일도 잊은 채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특히, 공주시자원봉사센터와 관내 중고등학생들은 새벽부터 밤늦은 시간까지 행사장 곳곳을 돌며 각종 쓰레기를 수거하고 환경정비를 하는 등 깨끗한 축제장 조성에 발 벗고 나서고 있다.

신홍현 공주시자원봉사센터장은 “자원봉사들은 공주시민을 대표하는 얼굴이다. 친절한 미소가 백제문화제의 성공을 좌우하는 만큼 봉사자 모두가 주인의식을 갖고 자원봉사에 임하고 있다”고 밝혔다.

주병학 복지정책과장은 “자원봉사자들의 헌신과 열정이 백제문화제의 성공을 이끌고 있다”며, “자원봉사자들의 노고에 감사드리고 마지막까지 열정적인 자세로 봉사활동에 임해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특급뉴스의 정론은 독자들이 지켜주고 계십니다. 특급뉴스 후원동참 (농협) 421-01-159467 주식회사 특급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