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소방서, 관내 다중이용업소 36개소 소방특별조사
공주소방서, 관내 다중이용업소 36개소 소방특별조사
  • 송순선 기자
  • 승인 2019.08.22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방특별조사 모습
소방특별조사 모습

 

공주소방서(서장 박찬형)는 지난 달 발생한 광주 다중이용업소 붕괴사고를 계기로 공주시 관내 유흥주점, 단란주점, 일반음식점 중 감성주점 36개소에 대해 소방시설을 점검하고 안전관리를 당부했다고 밝혔다.

중점 점검 내용으로 ▲영업장 구조 불법 증축 및 변경, 구조물 불법 설치사항 점검 ▲소방시설 고장상태 방치 및 폐쇄여부 확인 ▲비상구 폐쇄․잠금, 피난계단․통로 장애물 적치 여부 ▲관계인에 대한 화재 및 사고사례 안내 등 안전관리 지도 등이다.

소방서 관계자는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다중이용업소 특성상 유사시 인명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는 건물의 안전관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안전관리를 통한 재난예방으로 공주시민의 안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특급뉴스의 정론은 독자들이 지켜주고 계십니다. 특급뉴스 후원동참 (농협) 421-01-159467 주식회사 특급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