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설공단, 2019 대한민국창의발명대전 금상 수상
세종시설공단, 2019 대한민국창의발명대전 금상 수상
  • 김광섭 기자
  • 승인 2019.08.22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허권 사용계약을 통한 민‧관 상생협력

 

세종특별자치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신인섭) 은하수공원팀의 송대근, 안종섭 주임이 지난 18일 서울 충무 아트홀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9년 제6회 대한민국창의발명대전(한국발명신문사 주최)”에서 일반부 금상 수상의 쾌거를 이뤘다.

직무발명품은 『질소산화물 저감장치가 구비된 화장로 시스템』으로 화장로에서 발생하는 배기가스 내 질소산화물 제거를 위한 24시간 측정‧감시 시스템이다.

이번 특허는 대기오염 저감 설비개발을 위하여 ㈜FK엔지니어링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2년간의 개발 기간을 거쳐 공동특허로 등록하였으며, 특허권 사용계약을 통해 기업 매출의 일부가 공단의 수입이 되는 민·관 상생의 우수사례로 볼 수 있다.

신인섭 이사장은 “이번 수상을 계기로 직원들의 직무발명을 더욱 독려하고, 업무 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아이디어 개발이 더욱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특급뉴스의 정론은 독자들이 지켜주고 계십니다. 특급뉴스 후원동참 (농협) 421-01-159467 주식회사 특급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