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제역사유적지구 국제학술포럼 개최
백제역사유적지구 국제학술포럼 개최
  • 유미영 기자
  • 승인 2019.07.11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제세계유산센터 주최, ‘교육과 세계유산의 활용’을 주제로 진행

(재)백제세계유산센터에서는 오는 19일 전라북도 익산에서 국제학술포럼을 개최한다.

‘교육과 관광을 통해 본 세계유산의 활용’이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포럼은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백제역사유적지구의 활용에 대해 고찰해보고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다양한 분야의 국내·외 전문가 발표로 이루어질 예정이다.

먼저‘문화유산 활용과 지속 가능한 삶’이라는 주제로 수잔 밀러(Susan Millar) 이코모스 문화관광위원회 前 회장의 기조강연을 시작으로 ▲에릭 제루도(Eric Zerrudo) 산토 토마스 대학교 교수의‘필리핀 유산의 세계유산 등재 영향’▲카타르지나 피오트로프스카(Katarzyna Piotrowska) 폴란드 국립문화유산위원회 문화유산정책국장의‘세계유산 활용:폴란드 사례연구’▲이종원 호서대학교 교수의‘디지털 시대 문화유산 관리기관의 대응’등의 주제발표와 토론형식으로 진행된다.

나소열 백제세계유산센터 이사장은 “이번 학술포럼에서 이야기되는 다양한 전략과 의견을 참고하여 추후 센터의 정책에 반영”하고 “앞으로 백제역사유적지구의 역사적, 세계유산적 가치 확산을 위한 교육, 관광 등 다양한 활용 방안 마련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백제역사유적지구는 공주의 공산성과 송산리 고분군, 부여의 관북리 유적과 부소산성, 정림사지, 능산리 고분군, 나성 그리고 익산의 왕궁리 유적과 미륵사지 등 8개 지역으로 구성돼 있고 2015년 7월 8일 제39차 세계유산 위원회에서 세계유산 등재가 결정돼 국내에서 12번째로 등재되었다.

학술포럼과 관련된 자세한 정보는 백제세계유산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번 학술포럼은 (재)백제세계유산센터가 주최하고 문화재청과 충청남도, 전북도청, 공주시, 부여군, 익산시에서 후원한다.

특급뉴스의 정론은 독자들이 지켜주고 계십니다. 특급뉴스 후원동참 (농협) 421-01-159467 주식회사 특급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