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석장리박물관 여름방학 특선 프로그램’ 운영
공주시, ‘석장리박물관 여름방학 특선 프로그램’ 운영
  • 송순선 기자
  • 승인 2019.07.11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뗀석기’ 교육 체험…선착순 60명 모집

 

공주시 석장리박물과은 여름방학을 맞아 7월 29일부터 3일간 초등학생 60명을 대상으로 ‘생각하고 느끼는 박물관’을 운영한다.

매년 방학을 맞아 운영해온 ‘생각하고 느끼는 박물관’은 올해 11회째를 맞아 구석기인이 사용했던 도구인 뗀석기에 대해 알아보는 교육 체험을 진행한다.

또한 뗀석기 체험과 더불어 현재 석장리박물관에서 진행 중인 특별전시회 ‘바다를 건넌 선사인들’과 연계해 우리나라에서는 쉽게 접할 수 없는 흑요석도 함께 경험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구석기인의 도구를 관찰하고 체험하며 만들어 볼 수 있는 오감만족 ‘생각하고 느끼는 박물관’ 수업은 저학년반과 고학년반으로 나누어 맞춤형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참가접수는 오는 15일부터 선착순으로 받으며, 예약 및 자세한 사항은 석장리박물관 홈페이지(www.sjnmuseum.g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특급뉴스의 정론은 독자들이 지켜주고 계십니다. 특급뉴스 후원동참 (농협) 421-01-159467 주식회사 특급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