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소방서 윤종혁 소방장‘KBS119상 본상’수상
세종소방서 윤종혁 소방장‘KBS119상 본상’수상
  • 김광섭 기자
  • 승인 2019.04.22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년차 구조 베테랑…세종소방본부 최초 1급 인명구조사 자격 취득

세종소방서 119특수구조단에 근무하는 윤종혁(43) 소방장이 제24회 KBS119상 본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KBS119상은 인명구조 활동에 헌신한 구조대원의 노고를 격려하고 국민안전의식을 고취하기 위해 지난 1996년 제정됐다.

이번에 본상을 수상한 윤 소방장은 지난 2006년 9월 소방공무원으로 임용돼 부산소방본부 특수구조단, 중앙119구조본부 항공팀, 세종소방본부 특수구조단 등을 거친 13년차 구조 베테랑이다.

윤 소방장은 일선현장에서 보다 완벽한 구조활동을 위해 국외훈련 연수를 수행하고, 2015년 5월에는 세종소방본부 최초로 1급 인명구조사 자격을 취득하는 등 구조역량 향상을 위해 부단히 노력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 6월 26일 새롬동 아파트 공사장 화재에서 살신성인의 자세로 위험한 현장에서 5명을 구조하고, 지하층 실종자 수색 중 농연 속에서 개구부에 추락해 전신에 심각한 부상을 입었다.

이후 3개월간 치료 및 재활을 거쳐 같은 해 10월 1일 119특수구조단 구조대원으로 복귀해 지금까지 시민안전을 보호하는 일에 앞장서고 있다.

윤 소방장은 이번 KBS119 본상 수상으로 소방위로 1계급 특진과 상금 300만 원, 해외여행 등의 부상을 받는다.

윤 소방장은 “저 혼자 잘해서 받는 상은 아니라 부족한 저를 팀장으로 믿고 잘 따라준 동료들을 대표에 받는 상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더 열심히 시민의 안전을 지킬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올해 제24회 KBS119상 시상식은 23일 KBS본관 TV공개홀에서 열리며 전국 21명의 우수소방관과 2개 기관 등에 총 4개 분야 25개의 상이 주어진다.

윤종혁소방장
윤종혁소방장

 

특급뉴스의 정론은 독자들이 지켜주고 계십니다. 특급뉴스 후원동참 (농협) 421-01-159467 주식회사 특급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