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연수중인 중국공안, 세종경찰서 견학
한국어 연수중인 중국공안, 세종경찰서 견학
  • 김광섭 기자
  • 승인 2018.09.10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경찰서(서장 김정환)는 지난 7일 세종경찰서를 방문한 중국 공안 10여명(중국 공안부 및 각성 소속 공안)에게 한국경찰의 치안우수성과 선진 경찰 시스템을 보여주는 등 치안 한류를 전파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들은 경찰인재개발원에서 실시하는 제2회 중국공안 초청 한국어 연수과정 중 지난해 말 국제안전도시로 인증을 받은 세종시의 전반적인 치안 시스템을 배우기 위해 방문하였고 먼저 세종시 도시통합정보센터 견학 후 세종경찰서를 방문하여 세종시 치안수요 및 관내 현황 등 경찰서의 전반적인 소개와 함께 112 종합상황실, 민원실, 교통사고조사계, 진술녹화실 등 시설을 둘러 보았다.

김정환 서장은 중국공안과 티타임을하면서 “중국에 방문했을 때 중국공안도 주민중심을 모토로 치안정책을 펼치는 것을 봤다. 경찰이 추구하는 가치는 한국과 중국이 매 한가지다.”라면서 항상 국민의 신뢰와 사랑을 받기위해 노력한다.” 말했다.

중국 공안 위00(여, 40세)는 “도시통합정보센터와 112종합상황실의 시스템이 체계적으로 잘 갖추어졌고 경찰장비, 제복, 시설, 근무환경 등 좋아 보인다.”며 부러움을 샀다.

이들은 오후 일정으로 세종호수공원과 대통령 기록관, 밀마루 전망대 등을 관람하고 가면서 치안, 환경, 교통, 시설 등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로 조성하는 세종시에 대하여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특급뉴스의 정론은 독자들이 지켜주고 계십니다. 특급뉴스 후원동참 (농협) 421-01-159467 주식회사 특급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