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바꾸는 작은 아이디어 발명품이 한자리에
세상을 바꾸는 작은 아이디어 발명품이 한자리에
  • 김광섭 기자
  • 승인 2018.08.14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교육청, 제40회 전국학생과학발명품경진대회 특상 2편, 우수상 1편 수상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교육감 최교진, 이하 세종시교육청)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동아일보사가 주최하고 국립중앙과학관이 주관한 「제 40회 전국학생과학발명품경진대회(이하 발명품경진대회)」에서 세종시 대표로 출전한 3명의 학생이 특상(금상) 2명, 우수상(은상) 1명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고 14일 밝혔다.

2015년 대통령상 수상에 이어, 2016년, 2017년 특상 수상, 올해도 참가한 모든 학생이 특상을 비롯한 우수한 결과를 얻게 되어 세종 과학교육의 우수성을 전국에 나타냈다.

발명품경진대회는 학생들의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구체화하는 과정을 통해 과학적 문제해결 능력을 배양하고 발명활동을 장려하기 위한 대회로 올해 40년째를 맞이하게 되어 역사성과 규모면에서 가장 권위 있는 대회로 평가 받고 있다.

이번 발명품경진대회에서는 전국 17개 시·도교육청이 지역예선대회를 거쳐 제출한 5개 부문(생활과학1~2, 학습용품, 과학완구, 자원재활용) 301개 작품에 대해 서면심사와 면담심사를 거쳐 최종 수상작품이 결정됐다.

특상을 수상한 도담고 2학년 서지현 학생은‘꼬이지 않는 안전벨트’라는 작품으로 심사위원들로부터 호평을 받았고, 특상을 수상한 두루고 1학년 홍성태 학생은‘클린 수저 오토 디스펜서’라는 작품으로 실용성과 참신성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우수상을 수상한 참샘초 6학년 구다은 학생의‘손톱의 고통은 이제 안녕! 어린아이도 쉽게 빼는 건전지’작품 역시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실용적인 아이디어로 많은 공감을 받았다.

사진숙 창의인재교육과장은 “앞으로도 많은 학생들이 실생활의 다양한 문제를 창의적으로 해결하는 능력을 키울 수 있도록 다양한 발명활동을 지원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특급뉴스의 정론은 독자들이 지켜주고 계십니다. 특급뉴스 후원동참 (농협) 421-01-159467 주식회사 특급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