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더위 기승’ 냉방기 화재 주의하세요
‘무더위 기승’ 냉방기 화재 주의하세요
  • 유미영 기자
  • 승인 2018.07.20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5년간 혹서기 총 784건 화재발생…전기적 요인이 1위

충남소방본부(본부장 이창섭)가 최근 본격적인 무더위로 냉방기기 사용이 증가함에 따라 냉방기 관련 화재에 대한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20일 도 소방본부에 따르면, 지난 2013년부터 지난해까지 최근 5년간 혹서기간(7. 15.~8. 14.) 중 도내에서 발생한 화재는 총 784건으로 집계됐다.

화재발생 원인은 △전기적인 요인 254건(32.4%) △부주의 209건(26.7%) △기계적 요인 112건(14.4%) △원인미상 82건(10.5%) △기타 80건(10.2%) △자연적 요인 47건(6.0%) 순이다.

특히 전체 화재발생 원인으로는 부주의가 1위이나 혹서기 기간 중에는 전기적 요인으로 발생한 화재가 가장 많았으며, 이는 여름철 냉방기기 과다사용이 주원인인 것으로 분석된다.

냉방기 화재는 사전 점검 및 청소와 같은 작은 관심으로도 예방할 수 있으며 사용 후에는 반드시 코드를 뽑아 전원을 차단하는 것이 좋다.

또 선풍기 모터에 쌓인 분진이 과열을 가속해 화재로 이어질 수 있으며, 에어컨 실외기 주변에 쓰레기를 적치할 경우 냉각 장애 등으로 인해 화재가 발생할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도 소방본부 관계자는 “무더운 여름철에 자주 사용하는 냉방기기는 사용 전 점검과 올바른 사용법을 통하여 화재사고를 예방할 수 있다”고 말했다.

특급뉴스의 정론은 독자들이 지켜주고 계십니다. 특급뉴스 후원동참 (농협) 421-01-159467 주식회사 특급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